노원구육상경기연맹-노원육상연합회

훈련시간 소식
>
하절기 훈련 프로그램으로 진행중입니다====신입 회원 환영합니다===
회원:
221
새 글:
0
등록일:
2013.05.01
오늘:
26
어제:
74
전체:
234,698

2019춘천마라톤대회

2019년10월27일09:00

회비납부계좌:국민은행

511301-01-382288

예금주-양성열

대회참가납부계좌:우리은행

1002-658-712540

예금주-김헌성



마라톤교실
겨우내 그토록 기다리던 주로(走路)에 개나리꽃 매화가 피었다. 봄은 축화(祝花)이고, 환멸이다. 봄날은 주자의 민소매 런닝복으로 왔다가 통기성 좋은 런닝팬티 바람새듯 속절없이 간다. 주자에게 봄날의 풍경은 한바탕 꿈 같은 세상을 비추는 거울이 된다.

봄의 꽃이 피고 환할수록 처지는 추레하다. 발열하듯 꽃 피고 어지럼증처럼 아지랑이 인다. 그냥 앉아 있지 말라고 일탈을 충동질 한다. 나의 처지가 추레하지 않아야한다며 강변 주로로 내몰린다.

이러한 기상조건으로 미세먼지 한바탕 짓궂게 지나가고 맑은 공기와 함께 공기중에 발생한 음이온은 혹자의 부교감(副交感)신경으로 호흡,순환,소화 등을 지배하는 자율신경을 자극하기 때문에 남자와 여자가 연애(미투 말고)를 하면 일 년 중 성공할 확률이 가장 높다고 알려지며, 겨우내 무거웁던 몸을 추스르며 새싹과 같이 새로운 다짐으로 달리기와 연애를 하면 두 발을 주기적으로 내 딛기에 수월한 계절입니다.

밝은 색상의 러닝복이 짙은 색 외투를 비집고 나와 달리면 실크같은 바람이 가슴에 안기고, 언땅 녹은 관대한 표면의 부드러운 흙의 입자가 있어 관절을 풀기에 제겪이다. 애써 웃지 않아도 은근슬쩍 미소를 띄운다. 내면 깊숙힌 곳으로부터 엔도르핀이 생겨 다리의 통증을 꾸겨넣으며 달릴만하다.

이렇게 운동하기 좋은 시기에 이성간에 연애보다 마라톤과의 연애가 바람직하다. 현대사회에서 몸은 사유재산이다. 유산소운동으로 혈액순환을 촉진하고 몸의 면역력을 높이며, 미끈한 몸매를 잘 유지하면 유행의 시장에서 승리할 수 있다.

남성이나 여성이 이성간에 교제할 때 서로가 접근하고 고백하는 방법이 다르듯이 남성 주자와 여성 주자는 달리기에도 차이를 둔다. 남성인 필자가 마라톤대회에 나갈 때 는 허리꿰춤 꼬맹이 주머니에 파워젤을 넣고 달리지만 여성주자는 립스틱을 넣고 달리다 힘들고 허기지면 길 가장자리로 나가 비장의 무기를 꺼내 입술에 바르면서....고추보다 매운 시집살이 3년이 지날 무렵 헛구역질을 하며 상상임신을 할 때보다 더 어렵다는 상상완주를 떠 올린다.

마라톤을 하기에 여성은 남성보다 신체적인 조건에서 불리하다. 호흡량이 적고 무릎도 작다. 여성보다 남성이 호흡량이 많은 것은 여성은 주로 흉식호흡을 하는데 임신 때 복식호흡이 곤란하므로 조물주가 아예 그렇게 만들었다고 한다. 여성에게서 골다공증이 많이 발생하는 것도 여성이 체내 골량이 적고, 폐경 후 골손실이 급격히 증가하며, 골반폭이 넓어 즉 고관절과 다리의 Q각이 넓어 달리기에 불리하다.

여성은 임신과 출산 수유에 많은 에너지를 필요로하는데, 이를 위해 대개 허벅지와 엉덩이에 지방 형태로 에너지를 저장한다. 허벅지 근육은 신체를 지탱하는 역할도 한다. 허리를 보호하고, 골반을 지지하기 때문에 허벅지가 튼튼해야 주자로서 달리는데 불편이 없다.허벅지 안쪽의 "대퇴내전근"이 발달해 있으면 관절염이나 관절 운동에 필요한 관절 조직이 손상되는 것을 막아주고, 달리기시 충격으로부터 무릎 관절을 보호한다고 전문의들은 귀뜸한다. 허벅지 근육이 잘 발달하면 그만큼 우리 몸 안의 에너지 저장공간이 늘어나는 셈이다. 근육은 간보다 2배나 많은 당분을 글리코겐으로 저장할 수 있다. 따라서 근육에 충분한 에너지원이 저장돼 있으면 필요할 때 언제든지 사용할 수 있어 피로감을 덜 느끼고, 피로회복도 빨라 마라톤을 달린 다음 날 남성 주자들에게서 흔히 볼수 있는 모습으로 지하철 계단을 오르고 내려오면서 다리를 질질끌지만 여성 주자들은 새벽같이 일어나 밥해서 차려놓고, 집안 청소하는데 지장을 초래하지 않는다.

여성이 월등하고 참 무서운 것은 뇌의 크기는 남성보다 8% 작은데, 늘 남자 머리꼭대기에 올라가 있다는 것이다. 뇌의 상호 접속이 더 긴밀하게 돼 있기때문이다. 고도로 짜인 신경세포를 이 적은 에너지와 뇌세포를 사용하면서도 복잡한 일을 처리할 수 있게 돼 있단다. 남자의 뇌는 분노와 관련된 오른쪽이, 여자는 감정과 자기 인식을 지배하는 왼쪽이 발달해 있다. 그래서 남자는 스트레스를 받으면 어쩔 줄 모르는데 여자는 주위사람들과 수다를 떨면서도 쉽게 털어버린다. 남자는 주저앉으려하고, 여자는 어려운 상황이나 감정을 짚어내는 감각에선 여자를 남자가 당해내지 못한다.

마라톤에 있어 여성이 남성보다 체력적인 조건에서 불리하나 주부들이 가계부를 작성하는 것처럼 주계부(走計簿)를 쓰며 한 달 두 달 그리고 일 년 이 년이 지난 뒤 달린거리와 시간을 대조하고, 훈련시간이나 훈련 방법의 차이를 찾아내며 자신만의 운동방법으로 꾸준하게 맞춤운동으로 페이스를 세므스하게 끌어 올릴 수 있는 촉매제로 작용한다. 결코 여성주자는 남성주자에게 지지 않는다. 마라톤대회에서 여성 주자 등을 떠미는 남성 주자는 보았어도 남성주자 등 떠미는 여성주자는 한 번도 본 적이 없다. 남성주자들은 실제로 남성호르몬인 테스토스테론은 상체를 발달하도록 만든다. 여성에 비해 넓은 어깨의 힘으로 마라톤에서 여성주자를 밀어줄 때도 여성주자가 앞서듯 여성의 뇌의 상호 접속이 긴밀하게 발달해 있어 여성을 남성이 당해내지 못하고, 여성주자를 3분이상 따르면 오버페이스에 걸린다. 여성주자는 차분하고, 촐삭거리지 않는다. 빠듯한 월급으로 한 달을 살을려면 헤푸지 않아야 한다. 이렇듯 몸에 벤 절약 습관이 있어 마라톤에서 오버하지 않는다. 페이스 조절을 가계부 쓰듯 세무스하게 끌어 올린다. 살림도 페이스 조절이고, 마라톤도 페이스 조절하기 나름이라고 귀뜸해 준다. 필자인 남성주자는 여성주자에게 한 수 배운다. 마라톤에서 페이스 조절 어려워요.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143 몸짱 만들기 file [4] 강번석 2019-07-12 51
142 마라톤대회 10일 전 취해야 할 것 [3] 강번석 2019-03-07 249
141 마라토너 유전자로 타고난다 file [4] 강번석 2018-11-29 200
140 러닝의 경제적 효과 file [4] 강번석 2018-11-25 164
139 마라톤의 인문학 [3] 강번석 2018-09-29 136
» 남성과 여성 주자의 차이 강번석 2018-04-08 320
137 서울국제마라톤 바뀐구간 및 코스 꿰뚫어 보기 [3] 강번석 2018-03-16 247
136 러너의 겨울철 관절건강 지키기 file 강번석 2017-12-07 211
135 겨울철 러닝 후 땀에 젖은 옷 갈아입기의 중요성 file [2] 강번석 2017-11-29 286
134 달리기로 피로를 풀어주는 요령 [1] 강번석 2017-05-26 608
133 서울국제 동아마라톤 코스 전략 [4] 강번석 2017-03-16 471
132 꾸준하게 일정한 기록을 유지하는 게 좋다.(좋은 글이어서 퍼옴) [4] 최병철(훈련이사) 2016-11-16 1108
131 중년이 달려야하는 이유 file [1] 강번석 2016-09-23 629
130 동절기 러닝시 주의를 요하는 것들 강번석 2015-11-09 620
129 춘마 코스 공략법 강번석 2015-10-21 549
홈페이지를 방문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Copyright 2019 노원구육상경기연맹-노원육상연합회
Designed By WebEngine.